본문 바로가기

맛집131

오샐러드, 판교도서관 앞 우연하게 들렸던 곳이다 생긴지는 꽤 된 곳인데 여차저차하다 최근에야 가본 곳 역시 선입견은 문제가 있다 경험해보니 상당히 음식은 괜찮았는데 의외로 시스템은 어중간했다 일단 여기 디자인 아이덴티티가 마음에 든다 일단, 샐러드와 채식이 메인이고 약간의 해산물과 아주 드문 육류가 있다 오더는 총 3명이 함께 했기에 총 3개 메뉴를 오더 했다. 1) 버섯관자 샐러드 2) 연어와 아보카도 샐러드 3) 패스카토레 파스타 결론적으로는 남자 3명이 먹기에는 조금 부족한 량이다. 최소 남자 3명이면 4개는 시켜야 충분할 듯 오샐러드 음식들은 모두 맛이 괜찮다 그중에서 처음 맞이하는 것 중 식전빵.. 오호라 이게 무척 맛이 괜찮다. 결국 빵은 총 3번 리필해서 먹었다. 좀 아쉽기는 하다 직전빵을 넉넉히 주면 좋으련만 딱 .. 2020. 12. 5.
좋은생고기정육식당, 방이동 오늘은 소고기다. 원래 고기는 잘 먹지 않는데 어쩔 수 없이 손님들과 어울릴 때가 있다 그럴 때는 거부하기는 뭐하지 않은가? 원래 채식주의자라기보다는 육식을 즐기지 않는자라고 해야할 듯하다 하여간 방이동에 아주 괜찮은 고깃집이 있어 소개한다 예전에도 다녔던 곳인데 간만에 갔더니 더 확장을 했다 잘되는 집은 뭔가 다르기는 하다 하여간 메뉴판 맨 위에 있는 녀석을 주문했다. 기본 상차림의 모습이다. 뭐 고깃집인데 특별한건 없다. 단지 저 중에서 샐러드가 참 맛났다는 ㅋ 난 저 샐러드만 3번을 계속 가져다 먹은 듯 참, 여기 반찬 리필은 셀프다. 아침에 보고 있는대도 먹고 싶다 뭐 별거 없는데 고기와 궁합은 다 좋다 이제 고기가 나올 차례 그런데 두 말하면 잔소리다 여기 고기는 좋다! 보이는 것은 갈빗살 밖에.. 2020. 11. 18.
위례 횟집, 뱃노리횟집 위례는 아직도 상가가 진행중입니다. 이 거대한 단지가 들어선 후 벌써 한참이 지났지만 아직도 가게들은 부침이 심한 편입니다. 그러다보니 크게 판을 벌렸던 집들은 쉽게 망하고 작게 판을 벌린 집들은 고전을 면치 못하고 있죠. 횟집도 그런 업종입니다. 규모를 갖추기에는 너무 부담스럽고 작게 하려니 수입이 너무 작을 듯한거죠. 그런 와중 일식집이나 거대한 횟집이 아닌 배달과 테이크아웃만 하는 전문 횟집이 오히려 잘하면 유리할 수도 있는 판이 되었습니다. 그런 곳 중 뱃노리횟집을 소개합니다. 마침 집근처에 있어서 몇번 먹어봤는데 괜찮습니다. (수족관 청소 상태는 그닥 좋은 편은 아니지만, 먹고 탈이 난 적은 없었습니다.) 일단, 모듬회를 주문했고 회포장에는 돈가스와 초밥 그리고 9월 정도까지는 물회가 나왔습니다.. 2020. 11. 15.
손조오짬뽕, 동탄 24시간 중국집 동탄에 있는 사무실은 환경이 극한적이다. 지식산업센터에 둘러쌓여 있는 곳인데 주변에 먹을 곳이 전혀 없다. 옆 빌딩 지하에 있는 카페테리아와 1층에 있는 식당 두 곳이 전부일뿐이다. 카페테리아 뷔페는 급식밥이여서 어쩔 수 없을 때만 선택을 하고 가급적 1층에 있는 강남교자에서 밥을 해결한다. 일주일에 거의 한 주만 가다보니 그것도 나쁘지는 않다. 그런데 최근 한미약품 연구소 건너편 상가주택단지에 있는 1층 가게들이 눈에 들어왔다. 그 중에서 손조오짬뽕이라는 중국집이 눈에 들어왔다. 보통의 중국집과 아주 비슷하다 그런데 의외로 또 다르다 분위기가 아주 묘한 그런 중국집이다. 중국집이 그다지 없다보니 의외로 사람들이 많다. 여기는 화교분들인 것 같다 모두가 중국말을 쓰신다 사람들이 많을 때는 그래서 소통이 .. 2020. 11. 1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