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oominsky

부자 인생 본문

Booklog

부자 인생

책읽는 순례자3 2019.07.10 20:52

강인욱 선생의 새책 '강인욱의 고고학 여행'을 다 봤습니다. 

몇 번에 걸쳐 좋은 글을 나누기는 했지만, 책 말미에 나오는 이 말씀이 화룡점정처럼 마음에 남았습니다. 내가 참 속물처럼 살아왔구나를 돌아보게 됩니다. 내가 살아 있음을 허락하는 공기도 공짜이고, 아침을 깨우는 상쾌한 아침 햇살도 공짜고, 막걸리를 생각나게 해주는 보슬비도 공짜고, 내 마음에 사랑도 공짜고, 내 눈에 예뻐 보이는 들꽃도 공짜인데.. 그걸 제대로 고마워하거나 누리며 살지 못하는구나 생각이 들었습니다. 

 

늘 부족하다고 생각해 더 가지려 아둥바둥 했던 인생. 강인욱 선생의 말을 되새겨보면 결국 우리가 태어날 때도 벌거숭이고 갈 때도 뭐하나 제대로 가져갈 수 없거늘 참으로 인상 쓰며 사는 것 같은 느낌이 드네요. 좀 내려놓는다는 것. 욕심을 버리고 하나하나에 감사해야 할 이유가 생겼습니다. 

 

인생에서 가장 중요한 것들은 다 공짜야.

그걸 누릴 줄 알면 부자인거야. 

강인욱의 고고학 여행 (강인욱 지음 / 흐름출판)

'Booklog' 카테고리의 다른 글

죽음이란?  (0) 2019.07.14
부자 인생  (0) 2019.07.10
집단의 광기  (0) 2019.07.10
학자의 양심이란?  (0) 2019.07.09
인류에게 음식이란?  (0) 2019.07.09
연금술사, 파울로 코엘료  (0) 2019.07.03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