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먹고마시고

[역촌동] 성창식당 - 민물장어구이

by 음식문화연구가 푸드라이터 2006. 4. 15.
728x90

솔직히 점심 한끼로는 좀 비싸지만.. 건강을 위해서 또 맛 때문에 간혹 먹고 싶은 음식들이 있다.. ^^ '장어구이'도 그 중 하나이다. 물론 최근 중국산 장어 때문에 이 장어에 대한 부담이 예전에 비해 좀 큰 편이지만, 그 맛을 아는 사람들은 간혹 장어구이 맛이 아사달달하게 머리와 혀 끝을 맴돌때가 있다.. 이럴때 먹어주지 않으면 병난다..ㅋㅋ

 보통 민물장어나.. 멍멍탕 같은 경우 누구나 단골이 있기 마련.. 짠이아빠도 민물장어를 먹을 때는 꼭 이 집을 간다. 서울 은평구 역촌오거리 부근에 있는 '성창식당'이 바로 그곳. 보통은 늘 차를 타고 가기에 대중교통은 뭐가 좋은지 잘 모르겠지만.. 지하철 역촌역 4번 출구에서 가깝다고 한다.

한 상 떡버러진 민물장어구이


보통 민물장어의 경우 선택을 잘못하면 냄새가 나서 먹기가 괴로운 경우가 많다. 하지만 이곳 성창민물장어는 민물장어 특유의 비린내가 없다. 더구나 맛까지 쫀득쫀득하면서 부드러워 씹는 맛도 명쾌하다. 그냥 입속에서 흐트러져 버리는 맥없는 그런 민물장어가 아닌 것 같다. 뭔가 훈련이 잘된 민물장어를 먹는 그런 느낌이 든다. ^^ 아.. 그리고 함께 찍어먹어야 하는 소스가 아주 예술이다.

또 이 집에서 한가지 감탄스러운 것은 함께 나오는 된장찌개이다. 장어 맛으로도 훌륭하지만 이 된장이 또 일품이다. 오랜시간 장사를 해온 식당 주인 아주머님의 손맛인지 알수는 없지만 언제와도 늘 그 맛이 모두 한결같다.. ^^ 내가 아는 후배는 이 된장때문에 간혹 온 식구들이 함께 온다고도 할 정도. 

살이 충실하고 냄새가 없는 특급 장어구이

언제나 같은 맛을 내는 환상의 된장찌개

가게는 일반 식당처럼 수수하고 소박하다

주차장은 따로 없고 가게 앞에 주차한다.

최근 계속되는 과중한 업무와 몸이 좋지 않아 기력(?)이 딸리는 와중에 먹었더니.. 몸이 느낀다.. ^^ 혹시 장어 좋아하신 분들에겐 강추다.. 물론 다른 곳도 장어 잘하는 곳이 있겠지만.. 이곳 정말 강추다.. ^^
 
728x90

태그

댓글6

  • BlogIcon ㅅㅁㅅ 2006.04.16 00:12

    흐흐흐... 몸이 느낀다.. 이 부분이 호기심을 자극하는데요. ^^
    답글

  • 프란시스 2006.04.16 23:22

    저는 가족 몰래 갔다간 한바가지 투박을 들을텐데... 형수님이 아무말 안하시는지...희찬이도 안놀려고 할텐데요...
    답글

    • 주인장 2006.04.16 23:51

      ㅋㅋ 회사 점심 먹는 걸 어떻게 가족과 함께..ㅋㅋ 아니 프란시스는 점심도 같이 먹어?.. ^^

  • BlogIcon yellowsub 2006.04.18 10:17

    ㅋㅋ그랬군요.
    답글

  • 클라라 2006.04.19 00:31

    거봐..내가 뭐랬어..회사서 점심드신거잖아...괜히 악처 만드네..스스로 찔리는 게 많은게지...
    답글

    • 주인장 2006.04.19 08:36

      우씨.. 이거 남의 블로그에 와서.. 부부싸움하는겨?..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