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짠이갤러리

(65)
잭스펠로우 _ 짠이의 현재 로망 뉴질랜드 가기 직전 우연히 '캐러비안의 해적'을 보았습니다. 전 사실 그 영화 전반이 좀 난해해서 그리 즐기는 편이 아니었는데. 이 녀석 뉴질랜드 가더니 잭스펠로우에게 완전히 빠져버렸더군요. 캐러비안의 해적 원, 투, 쓰리를 줄줄 외우고... 덕분에 해적 관련한 영어 원서도 정말 열심히 봅니다.. ^^ 지난번 설에 갔을 때는 엄마를 졸라 파티 의상까지 준비해놨더군요. ^^ 나중에 짠이 결혼식 때 이런 사진들 전부 영상쇼 해줄겁니다.. ㅋㅋ 두고봐라.. 짠아.. ^^
짠이와 자전거 지난 해 크리스마스 이브 뉴질랜드 집에서 짠이의 구형 자전거를 도둑 맞았습니다. 시골 동네에서 흔치 않은 일이었죠.. ㅜ.ㅜ 주인 할아버지, 할머니도 경악을 금치 못했다고 합니다. 그래서 이번에 갔을 때 자전거 하나 장만했습니다. 역시 뉴질랜드에는 공장이 없어서 그런지.. 공산품 가격은 장난이 아닙니다.. 자전거도 워낙 많이 타기도 하지만 샵에는 좋은 자전거만 있더군요.. 우리나라에 흔한 철티비가 없어서 괜찮은 녀석을 사주고 왔습니다.. 그 샵에 있는 것 중 그나마 저렴한 것이었죠. 그래도 짠이가 나 닮아서 가슴이 참 따듯한 녀석이더군요. 크리스마스 이브에 누군가 정말 아이들에게 선물할게 없어서 그 낡은 자전거라도 가져갔나봐라고 말하는 순간.. 가슴이 뭉클했습니다.. ^^ 짠아! 아빠도 사랑해! ^^
짠이 첫번째 해외 성적표를 공개합니다! 이거 짠이에게는 미안하지만.. ^^ 뉴질랜드 시골학교로 유학을 떠난 후 첫번째 성적표를 받았습니다. 참고로 수학은 모두 성적과 노력 모두에서 그리고 각 부분에서 최고의 성적을 언어에서는 아쉬운 부분이 있네요.. 그래도 아직 1년이 안된 시점인데.. 사실 성적에 대해서는 저도 워낙 욕심이 없어서.. 생각은 깊게, 글과 표현은 세련되게 해낼 수 있는 능력을 갖출 수만 있다면 그 기본기를 잘 닦았으면 하는 정도의 욕심만 있습니다.. ^^ 이번에 월반을 해서 걱정입니다. 같은 반 아이들을 보니 남자나 여자나 모두 짠이보다 한참 커서.. 걱정입니다... 잘 견딜지.. 멀리서도 항상 한 걱정하게 되네요..
2008년 첫 번째 포스트 _ My SUN 기러기 가족.. 처음에는 담담하게 시작했지만, 시간이 지날수록 어떻게 고통스러운지를 절실히 느끼게 됩니다. 가슴 한 곳이 펑 뚫린 것 같은 아련한 아픔... 요즘 같은 연말연시에는 더욱더 보고 싶어지네요.. 이제 한 달 정도면 다시 만나겠지만.. 2008년에는 짠이가 멋진 남자로 거듭나길... ^^ 멀리서 아빠로부터
짠이! Happy Birthday! 이제 겨우 전화 놓고.. 인터넷 설치해서... 지난 31일 생일 사진을 보내왔네요.. ^^ 좀 의젓해진 것도 같고.. 살도 좀 찐 것 같고.. 하여간 잘생긴 건 저를 닮아서..ㅋㅋ
사랑하는 짠이.. 생일 축하한다.. ^^ 사랑하는 아들 짠아.. ^^ 네가 이제 본격적인 10대가 되는구나. 지금까지 잘 자라줘서 고맙고 아빠와 엄마는 우리 짠이 때문에 늘 하느님께 감사하고 또 행복하단다. 앞으로 씩씩하고 건강하게 더욱 성숙하고 큰 생각하는 그런 짠이가 되길... 한국에서 아빠가.. ^^ (Contax RXII / Planar 50.7 / Fuji Auto Auto 200)
한국에서의 마지막 햄버거 지난 7월 10일 오후 5시 경 짠이가 한국에서 마지막으로 먹은 식사입니다. 녀석은 천하태평.. 아빠의 맘은 찢어지는데... 맛있게 냠냠.. 먹더군요.... 원래는 햄버거 절대로 않사주는데 이날은 그냥 사줬습니다. 하지만, 지금 짠이는 햄버거를 매일 남긴다고 합니다. 점심으로 샌드위치나 햄버거를 가져가는 모양입니다. 이제 고작 3주 정도 지났는데.. 벌써 햄버거에 물렸다고 하더군요.. ^^ 아.. 보고 싶다.. 짠아.. ^^
용가리 - 짠이버전 짠이가 만든 용입니다. 처음에 정말 놀랬습니다. "이거 .. 정말 네가 만들었어!" 나무 껍질을 주워다가 붙여서 용을 만들고 그 위에 무슨 아크릴 물감이라는 것을 발랐다고 하더군요. 정말 멋지더군요... ^^ 미술 선생님한테도 칭찬을 많이 들었는지.. 아이가 아주 업되어 있더군요.. ^^ 압권은 용의 날개였습니다.. ^^ 어쩌면 그렇게 실감이 나던지..나원..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