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oominsky

[하남 맛집] 장수촌 - 토종 누룽지 삼계탕 본문

먹고마시고

[하남 맛집] 장수촌 - 토종 누룽지 삼계탕

음식문화연구가 푸드바이터 2007.04.12 00:33
어린 시절. 고기를 참 안 먹었습니다. 지금은 없어서 못 먹지만 ^^ 그랬던 어린 시절 유일하게 먹었던 고기 그리고 좋아했던 것이 바로 ‘닭고기’였습니다. 물론 닭은 아직도 열심히 먹고 있습니다. 오늘은 차를 타고 조금 나가보았습니다. 물론 닭을 맛있게 하는 곳이 있다는 제보(?)를 받고 확인을 해야 한다는 사명감으로 둔촌사거리를 지나 서하남I.C를 지나 고골낚시터에 이르니 주변에 음식점들이 상당히 많더군요. 그중 오늘가야할 집 ‘장수촌’을 찾았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장수촌 전경

사용자 삽입 이미지

탁자에 깔리는 테이블보에는 큰 로고가 프린트 되어 있더군요.

제보에 따르면 토종누룽지삼계탕이 맛있다고 하더군요. 일단 그 놈을 정복해봐야죠.. ^^ 가격은 28,000원으로 비교적 적당했습니다. 용량(?)은 성인 3명이 먹으면 가장 적당한 수준이라고 보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다른 음식은 아직 먹어보질 못했네요 ^^

주문을 하고 깔리는 반찬은 무김치와 갓김치 그리고 동치미와 겉절이입니다. 모두 김치 종류로 발효식품이 깔리더군요. 이건 좀 특이했습니다. 그리고 보통 백숙에는 고추와 된장이 나오는데 이것도 역시 나오더군요. 나온 음식 중 겉절이를 제외하고 각 김치들은 그 맛이 깊은 편이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무김치와 갓김치

사용자 삽입 이미지

시원한 동치미, 더 차가워도 될 듯... ^^

사용자 삽입 이미지

맵기만했던 겉절이

특히 동치미가 아주 예술이더군요. 약간 맵지만 달콤한 동치미 국물맛과 무도 적당히 숙성되어 참 좋았습니다. 단, 함께 나온 겉절이는 맵기만 하고 맛은 좀 떨어지더군요. 즉 전체적인 김치의 숙성도를 배려해 겉절이를 내놨는데 오히려 그게 튀는 바람에 손이 잘 가지 않더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이런 다리를 먹고 찍었습니다..ㅜ.ㅜ

잠시 후 메인이 나옵니다. 뚝배기에는 누룽지가 접시에는 건져 올린 닭백숙이 나옵니다. 닭은 적절한 크기이고 육질도 괜찮습니다. 워낙 개인차가 있는 부분이니 다른 분들은 어떨지 모르지만 무난한 닭 맛이 아니었나 싶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제법 뜨겁더군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요렇게 해치웠습니다.. ^^

그리고 마지막으로 넉넉히 나온 누룽지 백숙. 워낙 좋아하는 메뉴이다 보니 아주 맛있게 먹었습니다. 사실 누룽지 백숙은 성북동의 ‘메밀누룽지백숙’을 맛보았기에 비교가 되지 않을 수 없는데 성북동 맛을 본지가 너무 오래되어 아련한 기억만 떠올라 확실한 비교가 불가능했습니다. 하지만 언제든 어디에서든 누룽지백숙은 저를 실망시키지 않네요. ^^

아주 잘 먹었습니다. ^^

본가 장수촌 / 경기도 하남시 춘궁동 309-7
T. 031-792-5753 / 031-792-4807

6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