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생태탕4

팔산 생태한마리 본점, 복정동 여기 맛난다. 한 여름에 갔는데도 맛있으니 날이 조금 선선해질 때 가면 얼마나 더 맛날까? 이날은 비가 부슬부슬 오던 날 올 여름 50일도 넘게 비가 왔는데 그날의 언저리도 그랬다. 추적추적 비가 오니 전이 먹고 싶어진다. 그래서 찾은 곳이 바로 사무실 옆 팔산생태한마리라는 곳 그런데 여기가 본점이란다. 와우.. 퀄리티 끝장일 듯한 느낌 회사가 근처라는게 아주 다행이다. 요즘 이 근처에서 뭐 맛난거 찾아 다니는 맛이 있는데 이렇게 우연히 들린 곳이 맛나니 너무 감사 이날은 비가 부슬부슬 왔기에 전이 땡기던 날, 세 명이 가서 동태탕 2인분 그리고 생선전 하나를 주문했다. 그리고 핵심은 점심시간에 바로 막걸리를 주문했다. 오호 그런데 막걸리가 예사롭지 않다. 반찬도 정갈하고 다 맛났다. 팔이 너무나 안으로.. 2020. 9. 4.
전주생태매운탕 / 기흥IC & 코리아 CC 부근 기흥IC에서 코리아 CC로 올라가다보면 (아마도 앙드레김 선생님 자택쪽) 왼편에 전주생태매운탕이라는 곳이 있습니다. 조금 가격이 비싼 편인데 생태매운탕이 무척 깔끔합니다. 당연히 맛도 깔깔하면서 시원하죠. 이집의 특징은 돌솥밥이 함께 제공된다는 것입니다. 깔끔한 생태매운탕에 고소한 돌솥밥. 환상의 궁합입니다. 가격은 1인분이 14,000원. 반찬이 화려하지도 않고, 서비스가 획기적인지도 않은데 불구하고 맛의 간결함이 무척 인상적이었습니다. 코리아 CC에 가시거나 수원/기흥 부근 회사에 출장 오시는 분들 주변 모델에서 머무는 경우가 많은데 그런 분들에게는 강추드립니다. ^^ 지극히 평범한 반찬들 맑은 생태탕으로 깔끔한 맛이 인상적 돌솥밥을 포함해 1인분 14,000원 어쩜 이렇게 밥 때깔이 좋은가? 생태탕.. 2012. 2. 2.
자연산돌굴, 구옥천 생태 (방이동) 모든 음식에는 제철이 있습니다. 그 반대로 모든 음식에는 먹지 말아야 하는 철도 있죠. 조개류를 참 좋아하는데 조개는 봄과 여름에는 될 수 있으면 피합니다. 이유는 봄에는 '마비성 조개독'이 나오고, 여름에는 부패가 쉽기 때문이죠. 그런데 방이동에 있는 구옥천 생태에 생태탕을 먹으러 갔다가 수조에 있는 커다란 자연산돌굴을 보고는 아무 생각이 없어졌습니다. 잠시 후 테이블 위에는 자연산돌굴이 달랑 올라와 있더군요. 소주 한 병과 함께 말입니다. ㅜ.ㅜ 그런데 이번 자연산돌굴 리뷰는 조금 비관적입니다. 어른 손만한 자연산돌굴. 메뉴판에 있는 가격이 무려 3만원. 굴 한 접시에 3만원이면 도대체 몇 개를 주는걸까? 궁금해하면서 다가오는 접시를 보니 어째 좀 가볍다 싶습니다. 허걱! 달랑 4개. 무려 굴 하나가.. 2010. 4. 20.
[광화문] 시원한 생태찌개 - 안성또순이집 2009년 4월 1일 업데이트 내용 현재 광화문 일대가 재개발에 들어갔습니다. 이에 따라 안성또순이집도 헐렸더군요. 어디로 이전했는지도 모르겠습니다... 아... 안타깝습니다.. ^^ 혹시 어디로 이전했는지 아시는 분은 제보 부탁드립니다. ^^ --- 이하는 2006년 3월 초에 다녀온 내용을 포스트한 것입니다. --- 사람의 입맛은 참 희안합니다. 언제라도 문득 어떤 음식이 먹고 싶어질때가 있다는거죠.. ^^ 그런데 더 희안한 것은 같은 음식인데도 유독 어떤 식당의 그것만 생각날때가 있습니다. 오늘 소개할 집이 바로 그런 집이고 그런 음식입니다. 바로 생태찌개... 이 집 솔직히 상당히 지명도가 있는 집입니다. 그런만큼 저렴한 편은 절대 아니구요... 물론 여러명이 가서 먹으면 뭐.. 1인당 약 1만원.. 2009. 4. 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