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먹고마시고

옛마을, 돼지불백과 솥밥

728x90

종로 피맛골이 개발된 이후

종로에서 옛스러운 기분을 느끼는게

쉽지만은 않다.

그래도 아직 종로구청 맞은 편 골목은

개발이 안된 상태.. 그래서 거기서는

낡은 건물에 자리잡은 식당들이 있다.

그 가운데 한 곳을 두 번 가봤는데

모두 괜찮았다.

일단 밥이 맛난데 솥밥으로 나와서 그런듯

 

 


밤에는 주로 고기를 파는 곳인 듯한데

자리들도 많고, 비교적 최근에 자를 잡은 듯

조금 세련된 느낌의 고깃집이다

돼지불백은 2인 이상만 가능하다

 

 

반찬들이 넉넉하게 깔리고

다 맛난데 음.. MSG의 맛이 물씬 ㅋ

그게 안들어가면 맛이 나겠나 싶다

 

 

돼지불백 2인분

익혀 나오는게 아니라

손님 상에서 익혀 먹는 스타일이다

고기도 고짓집이다보니 괜찮다

 

 

밥에서 육기가 흐른다

간만에 밥을 만나게 먹은 듯

보슬보슬.. 아마도 갖지은 밥의 특징

솥밥으로 바로 지어서 나오기에

주문을 하면 약간의 시간이 필요하다

 

 

마지막에는 누룽지로 마무리

김치와 함께 누룽지로 마물하고나면

아주 상쾌하다.

 

[총평]

평범한데, 밥이 맛있어 1점 더 줌

종로 청진동 신삥

그냥 실패 없이 무난함

 

728x90

'먹고마시고' 카테고리의 다른 글

어느 스타트업의 회식  (0) 2020.12.02
배양리 두루치기, 별내  (0) 2020.11.29
옛마을, 돼지불백과 솥밥  (0) 2020.11.28
현짜장, 동서울대학교  (0) 2020.11.20
응암역 소문난순대국, 복정동  (2) 2020.11.19
좋은생고기정육식당, 방이동  (0) 2020.11.1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