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oominsky

게국지 안면도 원조집 딴뚝통나무집식당 본문

먹고마시고

게국지 안면도 원조집 딴뚝통나무집식당

음식문화연구가 푸드바이터 2020. 1. 18. 15:50

게국지라는 충청도 서산지역의 지역 향토음식이 있다. 나도 게장을 좋아하기에 놀랐지만 게국지라는 음식이 있는지를 몰랐었다. 지인의 소개로 게국지의 세계를 영접하는 순간. 새로운 신세계가 열렸다. 게국지는 게장 국물(게국) 혹은 주변 바다에서 나오는 해산물의 국물 혹은 젓갈(갯국)을 넣어 만드는 김치라는 뜻인데 최근에는 이런 김치를 넣고 약간의 해산물을 더 넣어 끓여내는 찌개가 게국지로 통한다. 안면도에 가면 최근에는 온통 게국지 전문점이 활개를 치고 있다. 

하지만, 게국지 집은 많지만 제대로 맛난 집이 별로 없다. 게국지는 게장이 기본적으로 맛나야 한다. 게장이 별거냐하겠지만, 그거 참 맛난 집도 고르고 골라야 한다. 소개받아 찾아낸 안면도 게국지 원조라는 딴뚝통나무집식당이라는 곳을 방문했다. 게국지 백반을 시키면 간장 게장, 양념 게장 그리고 새우장을 기본으로 반찬으로 깔리고 거기에 게국지 찌개가 등장한다. 와.. 정말 천국이 따로 없다. 밥 두 공기는 뚝딱이다. 

내비게이션을 찍고 가다보면 큰길에서 들어가는 길에 비슷한 이름의 집들이 몇 개 나온다. 하지만 원조집은 그 안 쪽에 있으니 과감히 유혹을 떨쳐내고 안으로 깊숙이 들어가셔라. 휴일에는 기본 1시간 정도 웨이팅이다. 주차장은 넓으니 걱정할 필요는 없을 듯. 웨이팅 하기 싫어 과감하게 평일 늦은 오후에 방문을 했다. 

처음 가면 다른거 볼 거 없다. 그냥 세트 메뉴로 드시길 권한다. 이 집에서 만드는 모든 음식을 조금씩 전부 맛볼 수 있는데 가장 효율적이 메뉴라고 할 수 있다. 대략 가격은 1인 3만 원 정도 생각하면 된다. 

안면도 딴뚝통나무집식당의 게국지
안면도 딴뚝통나무집식당의 간장 게장과 새우장
이것은 양념 게장
게딱지는 인원수에 맞춰 주시는데 평일에 가니 서비스로 하나 더 주심

세트 메뉴의 메인은 이렇게 구성된다. 게국지 + 간장 게장 + 양념 게장 + 새우장. 밥도둑의 향연이라고 하는게 맞을 듯. 특히 간장 게장에 나오는 게딱지는 예술이다. 이거 너무 맛나게 먹으니 게딱지 하나를 서비스로 추가로 주셔서 맛나게 먹었다. 밥 두 공기가 금방 사라진다. 솔직히 게국지는 그냥 그랬다. 이 집에서 가장 맛나게 먹은 건 간장 게장과 새우장이었다. 간장에 대한 특별한 비법이 있는 것으로 보인다. 냄새 전혀 없고, 게장의 맛을 극대화시킨 기술이 돋보이는 집이다. 

기본 반찬들은 먹을 틈이 거의 없다 ㅜ.ㅜ
게찌개와 배추 된장국의 중간 정도라고나 할까?

새우장도 맛났는데 앞에서 말했던 간장의 비법 때문인 것으로 보인다. 고스란히 요거 하나면 밥 반공기가 사라진다. 거의 배가 터질만큼 흡입을 하고 나니 정신이 조금 든다. 그리고 상을 내려다보니 ㅋㅋ 잔해가 장난 아니다. 

완전히 클리어한 상. 게장은 역시 개걸스레 먹어야 제 맛이 아닌가 싶다. 그 증거를 아래에 고스란히 남긴다. 

양념 게장은 솔직히 쏘쏘. 양념 맛이 강하지 않았는데, 간장도 심심한 느낌이다. 어딘가는 간장 게장이 너무 짜서 먹고 나서 물이 엄청 먹히는 경우가 있는데 여기는 그런 것이 없다. 먹을때도 부담이 없고, 먹고 나서도 부담이 없다. 

이 집은 그냥 강추강추하는 식당이며, 최애 식당이다. 언제 다시 갈지 모르지만, 안면도에 가면 꼭 한 끼는 먹어야 하는 집. 단, 휴일에는 가급적 피해야 하는 집이다. ^^ 

0 Comments
댓글쓰기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