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기억 저편에 있던 사진 한 장

사진 세상/Landscape

by 푸드라이터 2009. 2. 14. 23:49

본문

필름 사진을 본격적으로 시작했었던 2004년 봄
후배 아버님의 유품이던 니콘 FM에 니코르 28mm로 담아낸 하늘 사진
꽤 오랜만에 바라본 석양에 눈물이 날 정도로 시렸던 당시는..
참.. 마음이 아프고 아팠던 시절이었다..
덕분에 난 사진 실력도 조금 늘었지만,
주량은 더더 늘었다는거...
요즘은 사진보다 술과 더 친한 것 같다.


'사진 세상 > Landscape' 카테고리의 다른 글

정자동 야간 모드  (12) 2009.03.30
2004년 동해안 어느 바닷가에서  (8) 2009.03.27
기억 저편에 있던 사진 한 장  (7) 2009.02.14
뉴질랜드의 하늘  (14) 2009.01.14
헤이스팅스 석양  (6) 2009.01.09
구름이 그린 자화상  (16) 2009.01.05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

  • 프로필 사진
    2009.02.16 08:56
    역시 첫 하늘사진부터가 범상치 않았다니까요..
  • 프로필 사진
    2009.02.17 17:18
    이때부터 줌스키(줌 인 스카이)를 하셨군요.
    28mm 광각이었으니 줌에 대한 열마이 얼마나 간절 하셨길래 줌스키가
    되시고 ..
    • 프로필 사진
      2009.02.18 00:33 신고
      이때 하늘은 아직도 생각이 납니다.
      마치 천지가 창조된 후 정말 하느님이 휴식에 들어가는 그런 편안한 빛.. 너무나 따뜻하던 빛.. 내가 살아있음을 행복하게 느끼게 해주던 빛... 그런... 하늘과 빛을 보면서 결국 하늘 사진에 집착하게 된거요.. ^^
    • 프로필 사진
      2009.02.18 09:09
      아~, 하늘이여. 이 내 소원 들어주소서 .. by 김학래
  • 프로필 사진
    2009.08.13 16:04
    와~~실제로 보는것보다 더 멋지게 찍으셨네요^^
    숨이 멋는듯한 느낌 입니다..훌륭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