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Booklog

20대에 일찍 도전하라, 박현우 이노버스 대표

728x90
처음 박현우 대표를 봤을 때 든 생각은 아주 바른 사람이라는 이미지였다. 그런 그 앞에서 난 프레젠테이션을 했다. 당시 초롱초롱 빛나던 그의 눈 빛이 아직도 떠오른다. 이런 저런 일이 계기가 되어 그와 외국 브랜드의 국내용 콘텐츠 제작을 함께 한 적이 있었다. 늘 바쁘고 미팅이 이어져 잠시도 허튼 시간없이 달리는 그를 보며 한편 젊은 피가 부럽기도 했고, 그는 도대체 무슨 생각으로 이렇게 일을 치열하게 할까라는 궁금증이 들기도 했다. 그런 그가 책을 냈다. 

대한민국 20대, 일찍 도전하라!
내가 알기로 박현우 대표는 하루 24시간이 모자란 사람인데 언제 책을 썼는지 대단하다. 이번 기회에 그의 속내를 조금은 알 수 있지 않을까? 인생의 스승은 위아래를 나누지 않는다. 아무리 젊고 어리다고 해도 배울 점이 있지 않을까라는 마음으로 그의 속내가 담긴 책을 읽기 시작했다. 물론 그가 책에서 주장하는 것처럼 지금의 난 20대가 아니다. 그리고 인생의 성공은 타이밍은 아니라고 생각한다. 그래서 언제나 무엇을 하든 자신의 정열을 태울만한 일이 있다면 신나게 도전해야 한다고 생각하는 편이다.


하지만, 박현우 대표의 스무살 혁명 정신의 당돌함은 왠지 밉지 않다. 조금은 사회적 가치가 부족한 것이 아쉽기는 했지만, 모두가 일류대학과 대기업만을 쫏는 현실에서 그는 새로운 청춘 솔루션을 멋지게 제안하고 있다. 내가 보기에 그는 타고난 재능보다 엄청나게 노력하는 스타일이다. 하지만, 20대의 그는 친구들이 영어 시험과 대기업 입사 스펙을 만들기 위해 혼신의 힘을 다하는 동안 일찍 현장에서 필요한 능력을 키운 것이 그만의 독특한 성공 스토리의 핵심이 아닐까 싶다. 대기업에 들어가는 것이 인생의 최종 목표가 되는 것보다 무엇을 할 것인가를 정하고 그것을 이루기 위해 자신을 만들어가는 것이 진정한 성공에 가까운 모습이 아닐까? 

그의 이야기는 솔직하고 담백하며 짧고 경쾌하고 명쾌하다. 그것은 미사여구로 은유로 포장된 소설이 아닌 살아온 모습에 대한 담담한 돌아보기이기 때문인 것 같다. 마지막으로 내가 그보다 더 뛰어난 점 하나를 발견했다. 그는 20대에 일찍 도전을 시작했지만, 난 무려 40대라는 핸디캡에도 새로운 인생에 도전했기 때문이다.. ^^ 마흔에 시작해도 인생은 자신의 열정을 태우기에 충분하지 않은가.. 그 만큼 삶 자체가 축복이 아닌가 싶다. ^^

대한민국 20대 일찍 도전하라 상세보기
박현우 지음 | 라이온북스 펴냄
이제 막 30대가 된 젊은 CEO가 자신이 20대에 겪은 실패와 성공에서 느낀 점을 학교 선배처럼...남들보다 좀 더 나은 스펙을 갖기 위해 내달리고 있는 20대들에게 일찍 도전하라고 조언한다. 실패할 것이 두려워...


728x90
  • BlogIcon 오픈검색 2009.01.27 22:22

    미래 한국을 이끌어갈 인터넷 벤처 분들을 블로그를 통해 알게 되어 일본에 오시게 되면 가끔 뵙습니다만, 20대 후반에서 30대 초반임에도 불구하고 가슴에 품고있는 이상이나 정열은 정말 본 받을 점이 많더군요.
    그런 분들과 조금이라도 보조를 맞추고자 오늘도 가랭이 찢어지게 달려야 할 것 같습니다^^;;
    박현우님과 같은 분들의 책이 많이 나와 한곳밖에 볼 줄 모르고 달려가는 우리의 교육현실에도 신선한 바람을 넣어 주었으면 좋겠습니다.
    즐거운 저녁 시간 되십시오!

  • BlogIcon 조선얼짱 2009.01.28 17:21

    세상은 참 좁군요.
    트랙백이 걸린 이영곤 님은 5~6년전에 제가 듣던 수업을 강의해주신 선생님 이십니다.
    미디어관련 이론 과목을 가르쳐 주셨는데, 공부하는 모습도 또 열정도 모두가
    훌륭했던 선생님으로 기억하고 있습니다.

    또한 제가 아는 박현우 님이 두분인데 두분 모두가 열정적인 사람들 입니다.
    그 중 한분은 저와의 프로젝트로 또, 책 출판 문제로 친해진 사람이고
    여기에 소개된 이노버스의 박현우님은 제게 여러 조언을 해준터라 알게된 사이입니다.
    물론 방배골에 윤참판을 통해서도 알게 되었지만^^

    세상이 참 좁군요. 특히 짠이아빠님은 여기저기 블로그를 다니다보면
    제 이동경로 예측에 대한 증거를 너무 많이 남겨 놓으셔서 무섭습니다^^

    그리고, 박.현.우. 참 담백한 친구죠^^

  • 정말 멋진 분이네요.^^!
    같은 20대에 속하는 젊은 학생이지만,아직 저는 남들에 비해 갖춰논 실력이나 경험이 없어서
    요즘 부쩍 노력하고 도전하는데 신경을 쓰고 있습니다.^^
    이런 멋진 분들의 이야기를 자주 접하면서 제가 더욱 꺠어있고 발전하고 나아 갈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될 수 있다면 좋겠습니다!^^
    그리고 요즘들어서 가장 핵심적으로 생각하는 분야는 내 자신의 발전을 하면서 언젠간
    내가 갖고 있는 능력을 그냥 단순히 돈을 버는데 활용하기 보다 다른 사람에게 도움도 주고
    사회속에서 봉사도 하며 살아 가고 싶은 생각을 갖고 있습니다. 누구나 이런 좋은 일에 대해서
    생각은 하고 있지만 실천하고 실행하는 것 역시 쉽게 할 수 있는 부분은 아니라고 생각됩니다.
    저도 실천과 실행은 아직은 잘 못하고 있지만 조금씩 발전하면서 작은 부분에서나마 사회와
    나누고 싶을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진다면 참여해 보고 싶은 생각이 있습니다.!^^

  • BlogIcon 만두의전설 2010.03.14 15:42

    사회적 기치가 있었다면 더 좋았겠지만, 영감에 대한 이야기만으로 충분한 것 같았습니다. 재미있게 읽은 책입니다. 트랙백 남겨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