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2008년 겨울 선언

사진 세상/Landscape

by 음식문화연구가 푸드라이터 2008. 11. 20. 02:04

본문

정말 춥다!
저녁 약속을 위해 사무실에서 도톰한 점퍼 입고 나선 거리.
실제로 한겨울에 비한다면 아무것도 아닌데도
체감 기온은 벌써 한겨울이다.
신호등에서 함께 신호를 기다리던
한 아가씨의 다리가 유난히 추워보이던데..
결국, 파란불이 들어오자.. 그 아가씨 종종 걸음으로 흰색 선을 넘는다.

역까지 가는 길에는
가을을 추억하기에 충분한 은행잎이 아직도 파닥인다.
가로등은 무심히 그 은행잎을 비추이고...
2008년 겨울은 이렇게 시작한다...

내일은 겨울 점퍼라도 하나 사야겠다.
(토양이가 내 단벌 점퍼에 알러지가 있다..ㅜ.ㅜ)

Panasonic DMC-LX2




'사진 세상 > Landscape' 카테고리의 다른 글

우포늪의 여명  (20) 2008.12.08
제주도 섭지코지에서  (3) 2008.11.21
2008년 겨울 선언  (8) 2008.11.20
올림픽공원에서 만난 가을  (10) 2008.11.12
제주 하늘  (4) 2008.11.11
제주 바다와 하늘을 잇는 등대  (6) 2008.11.06

관련글 더보기

댓글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