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Booklog

시련을 이기는 법

by 음식문화연구가 푸드라이터 2021. 2. 12.
728x90

 

시련을 이겨내지 않으셔도 된다는 겁니다.

원래부터 견뎌내지 못하도록 설계된 시련을 상대로

맞서 싸워봤자 남는 건 스테레스와 상처뿐입니다.

 

시련은 여러분과 싸우기 위해

여러분 인생에 온 것이 아닙니다.

여러분 안에 억눌려 있는 무능하고 나약한 존재가

자유를 얻기 위해서

'시련'이라는 환영을 만들어낸 것뿐입니다.

 

그 존재를 부끄러워하지 마시고

있는 그대로 받아들이면

시련은 여러분 속에 있는 연약한 존재와 함께

순수의식으로 돌아갈 겁니다.

 

강한 척하면서 아무런 문제를

해결하지 못하는 사람이 되지 마시고

자신이 약하다는 걸 받아들이고

모든 문제를 해결하는 사람이 되셨으면 좋겠습니다.

 

시련을 견뎌내지 못하는 '작은 나'를 인정할 때

무엇이든 할 수 있는 '큰 나'가 내 인생에 모습을 드러냅니다.

'작은 나'가 살아가는 '작은 인생'에서 벗어나

'큰 나'가 창조하는 '큰 인생'을 살아가시길 바랍니다.

 

(유튜브 다정한 라디오를 운영하는 마인디님의 말씀 중)

 

728x90

'Booklog' 카테고리의 다른 글

헤어짐의 미학  (0) 2021.02.15
좋은 인생  (0) 2021.02.13
시련을 이기는 법  (0) 2021.02.12
지금을 살아라  (0) 2021.02.11
변화  (0) 2021.02.09
암의 역사  (0) 2021.01.08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