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세상만사338

모바일 미아찾기, 취재 후기 오늘 아주 여운에 남는 취재를 했다. 바로 모바일 미아찾기. 실종된 아이의 사진이 포함된 긴급 메시지가 전국 혹은 미아발생 지역에 긴급 전파되는 공공 서비스로 2004년 휴대폰의 장점을 최대한 활용하기 위해 SK텔레콤이 개발한 이후 실종 어린이 신고뿐만이 아닌 치매노인 및 장애인, 각종 재난 및 긴급 수혈 등 다양한 사회 안전망을 구축하는 계기가 된 사례라고 한다. 하지만, 막상 취재를 하면서 계속 느낀 것은 이건 기술이라기 보다는 사랑이 없다면 결코 성공하기 어려웠던 서비스가 아니었을까 생각해본다. 스스로도 네이트 Air로 들어오는 실종 어린이나 치매 노인 혹은 장애인을 찾는 메시지를 처음에는 스팸 문자로 생각했고, 이후에는 알면서도 바쁘다는 생각에 늘 무시해왔다. 정말 한없이 부끄럽다. 그러나 한편에.. 2008. 12. 9.
대중교통은 여성 운전자가 적합 지난 11월초 발목을 크게 다친 이후 종종 택시를 타게 되었다. 하지만, 운이 없었는지 택시를 탈때마다 조마조마한 순간이 한 두번이 아니었다. 총알같이 쏘며 추월을 하고, 옆 차와 아슬아슬하게 비켜가는 순간에는 등에서 식은땀이 흘렀다. 연세드신 기사분이나 젊은 기사분이나 한결같이 편안한 운전보다는 시간에 쫒기는 무서운 운전이었다. 아마도 그 분들은 습관처럼 그런 무서운 운전을하고 있는 것처럼 보였다. 차도 10주년 기념으로 공장에 들어간 지난 주일. 아버님을 모시고 교회에 가던 길에 동네에서 마을버스를 이용했다. 아담한 아주머니가 썬글래스를 쓰고 커다란 운전대를 잡고 있는게 아닌가. 그 풍경이 다소 낮설게 보이기도 했지만 버스를 타고 있는 내내 정말 편했다. 이게 가장 솔직한 심정이다. 물론, 한 두번의.. 2008. 12. 2.
순정만화 그리고 10살 차이 사제지간 부모님 목요일인 오늘 몇 편의 영화가 개봉했다. 그중 단연 내 마음을 이끈 것은 강풀 원작의 순정만화. 강풀의 원작만화는 그다지 본 기억이 없어 스토리를 알지도 못했다. 단지, 영화의 전제조건이 마음을 사로 잡았을 뿐이다. 30살 아저씨와 18살 여고생의 사랑이야기. 이거 솔직히 우리 아버지와 어머니의 이야기다. 상황은 조금 달라 아버님이 고등학교 수학선생님으로 부임하셨을 때 우리 어머님이 학생회장을 하셨고 그때 두 분 눈이 맞으셨다니.. ^^ 급하게 이 영화가 땡겼던 이유는 아무도 모르지만 솔직히 여기에도 있었다. 강풀 만화가 가지는 약점으로 알려진 카툰형식은 영화라는 긴 호흡을 가진 표현 장르에는 어울리지 않는다. 그런데 영화의 시나리오는 어렵지 않게 잘 풀어낸 느낌이고 유지태의 소심한 30살 아저씨 연기는.. 2008. 11. 27.
티스토리 입주 2주년 기념 선물대잔치 티스토리에 새로운 둥지를 튼 것이 2006년 12월 30일. 이제 불과 한 달 정도 지나면 2주년을 맞게 됩니다. 현재의 블로그 활동을 요약하면 글은 925개, 댓글 총 7,064개(아마 이 가운데 내가 댓글에 단 댓글이 절반은 될 듯 ^^), 트랙백 225개, 방명록 217개입니다. 지금까지 보이게 혹은 보이지 않게 짠이아빠의 신변잡기적인 이야기를 봐주신 분들께 감사도 드리고, 내가 블로그를 통해 얻은 만큼은 조금이라도 나누고 싶기도 한 것이 솔직한 심정입니다. 그래서 박대박이 아닌 대박 선물대잔치를 기획했습니다. 어디까지나 순수하게 진행되는 이벤트이며 그 어떤 사심도 없으므로 참여하시는 모든 분도 사심 없으시길 바랍니다. ^^ 1) 댓글왕선발 - 대상 / 중상 / 소상 음.. 선물 주는 순위를 작명 .. 2008. 11. 2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