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2020/0916

황도칼국수, 석촌역 여기는 아주 오래된 곳이다 십년도 훌쩍 넘은 곳이다 예전 잠실에서 사무실 쓸 때 정말 자주 들락날락 했던 곳 바지락 칼국수로는 거의 A급이었던 곳 그런 곳을 아주 정말 오랫만에 찾아갔다. 정말 간만에 갔더니 이것 저것이 바뀌었는데 첫번째는 전부가 테이블로 바뀐 것 즉, 예전에는 앉은뱅이로 먹었는데 이제는 의자에 앉아서 먹게 되었다 이건 좀 편해진 듯하다. 그리고 두번째로는 막걸리가 무한리필이다 헐.. 그것도 공짜로 말이다. 물론 칼국수에 막걸리를 무한으로 먹기는 참 거시기 하다 그래도 반주로 간단히 한 잔 하는데 은근히 칼국수와 어울리는 맛이다 막걸리도 아주 싸구려는 아니고 먹을만한 맛이었다 막걸리는 무료, 단 잔으로 드세요 아니 잔이 아니면 뭐로 먹나? ㅋㅋ 하여간 시원한 막걸리를 마음대로 먹을 수 있.. 2020. 9. 14.
단백질(고깃덩어리)의 소화 프로세스 단백질은 모든 음식 중에서 가장 복잡한 물질이라고 합니다. 당연히 그래서 그런지 단백질 (고깃덩어리)을 소화시키고 몸 밖으로 내보내는 과정도 엄청나게 복잡하다고 합니다. 우리 인간이 소화시키는데 가장 편하고 쉬운 음식은 과일이라고 합니다. 반대로 가장 어려운 것이 바로 고깃덩어리 육식으로 대표되는 단백질이죠. 과일은 소화가 쉽기 때문에 순식간에 음식이 배설되지만, 보통의 음식은 위와 장을 모두 거치는 데는 최대 30시간이 소요된다고 합니다. 단백질 중에서 육류(고깃덩어리)를 먹으면 그 시간은 두 배 이상 걸린다고 합니다. 따라서 사람이 과용량의 단백질을 흡입하게 되면, 몸 속에 독성노폐물이 급증하게 되고 그것을 제거하는데 에너지가 집중되어 다른 곳에 사용할 에너지가 상대적으로 줄어들게 됩니다. 초과 입력.. 2020. 9. 10.
팔산 생태한마리 본점, 복정동 여기 맛난다. 한 여름에 갔는데도 맛있으니 날이 조금 선선해질 때 가면 얼마나 더 맛날까? 이날은 비가 부슬부슬 오던 날 올 여름 50일도 넘게 비가 왔는데 그날의 언저리도 그랬다. 추적추적 비가 오니 전이 먹고 싶어진다. 그래서 찾은 곳이 바로 사무실 옆 팔산생태한마리라는 곳 그런데 여기가 본점이란다. 와우.. 퀄리티 끝장일 듯한 느낌 회사가 근처라는게 아주 다행이다. 요즘 이 근처에서 뭐 맛난거 찾아 다니는 맛이 있는데 이렇게 우연히 들린 곳이 맛나니 너무 감사 이날은 비가 부슬부슬 왔기에 전이 땡기던 날, 세 명이 가서 동태탕 2인분 그리고 생선전 하나를 주문했다. 그리고 핵심은 점심시간에 바로 막걸리를 주문했다. 오호 그런데 막걸리가 예사롭지 않다. 반찬도 정갈하고 다 맛났다. 팔이 너무나 안으로.. 2020. 9. 4.
미친 듯이 먹을 것인가? 먹방의 사회학 불과 몇 년 전만 해도 블로그를 중심으로 맛집을 소개하는 것이 온라인에서의 먹을거리와 관련한 핫이슈였다. 그런데 유튜브가 등장하면서 좀 더 자극적인 요소들을 찾다 보니 그다음부터는 사람들은 상상하기 힘든 정도로 온갖 음식을 먹어 치우는 먹방이 유행하기 시작했고 그 바람이 좀처럼 꺼지지 않고 있다. 유튜브에서의 먹방은 엄청난 반향을 일으켰다고 해도 과언이 아니다. 우락부락한 산적 스타일에서부터 아주 작고 여성스러운 유튜버까지 그 먹는 양은 상상을 초월한다. 라면 한 박스도 금방 날아가고, 자장면 3그릇은 아주 귀여운 수준이다. 고기를 10인분 정도는 후딱 이다. 온라인에서 이런 콘텐츠가 인기몰이를 하다 보니 공중파와 케이블TV에도 먹방은 이제 일상화가 되었다. 거대한 체구의 개그맨들이 온종일 먹는 모습을 .. 2020. 9. 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