Zoominsky 2016

중국의 수도 베이징은 황제의 도시다운 웅장함이 있습니다. 그저 겉으로 보기에는 낡고 지저분해 보일지 모르지만, 역사를 생각해보면 그런 생명력은 아마 베이징이 아니라면 지켜오기 어렵지 않았을까라는 생각도 하게 됩니다. 베이징을 방문한 것은 두 번째입니다. 지난 2005년 처음 베이징을 찾았을 때 재미있고 신기한 것들이 많았습니다. 자금성의 스케일에 놀라고 과거와 현재가 공존하는 것에도 놀랐습니다. 당시에도 도시 곳곳은 공사 중이었는데 베이징 올림픽 이후 괜찮을 줄 알았더니 이번에도 여전히 베이징은 공사 중이더군요. ^^ 


베이징에서 2박 3일 동안 집같이 편하게 머물었던 호텔형 레지던스에 대한 정보를 정리해볼까 합니다. 서머셋 그랜드 포츈 가든 베이징(Somerset Grand Fortune Garden Bejing). 에스코트(Ascott) 인터내셔널에서 관리하는 이 호텔 레지던스는 한국에도 있습니다. 일본 대사관 바로 앞에 꽤 고급스럽게 자리하고 있죠. 한국에서는 서머셋 팰리스 서울 레지던스로 불리더군요. 변양균 실장 덕분에 유명해진 곳이기도 합니다.

흔히 호텔의 등급을 나눌 때 많이 사용하는 별이 4개하고 반인 곳입니다. 객실 수는 총 161개. 베이징의 조양구에 있고 켐핀스키 호텔과 불과 100미터 정도 떨어져 있습니다. 제가 묶었던 곳은 방 2개, 욕실 2개, 다용도실 1개, 세탁실 1개, 화장만 하는 화장실 1곳, 주방과 큰 식탁 그리고 넓은 거실이 있는 거의 스위트룸에 가까운 50평형 아파트 수준이더군요.

모든 집기와 용품들은 비교적 정갈하고 깨끗한 수준입니다. 콘도처럼 지저분하지 않고 호텔보다는 조금 더 집 같은 느낌이 많이 납니다. 청소해주시는 분들이 오전에 청소를 깔끔하게 해주시고 시트도 갈아줍니다. 수영장과 피트니스 룸, 마사지와 사우나 등이 있다는데 너무 짧은 여정이어서 여유롭게 휴식을 취하지는 못했습니다.


TV에서는 KBS1과 KBS2가 실시간으로 방송되며, 브로드밴드 서비스가 있어 인터넷 사용에도 불편함이 없습니다. 단 인터넷은 하루 100위안을 내야 하는데 레지던스의 특성상 개방된 무선망이 있는 경우가 있으니 꼭 무선 인터넷을 검색해보시길 권합니다. ^^

전체적인 평을 내려보면 아주 편했다고 하는 게 맞을 것 같습니다. 거룩한 호텔 같은 부담감도 없고 공안이 지키는 큰 호텔과 그 분위기가 사뭇 다릅니다. 아쉬운 것은 조식입니다. 솔직히 조식만큼은 그다지 추천할만한 수준이 아닙니다. 켐핀스키 호텔 조식이 워낙 유명하다는데 그야말로 별 4개반 호텔이라고는 믿기지 않는 수준의 조식이 서비스된다는 점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이용료는 조건에 따라 차이가 많이 나는 편인데 1베드룸 디럭스가 1박에 146달러 정도 그리고 세금과 봉사료가 1박에 22달러이므로 총 168달러가 1박 비용이라고 보시면 되겠습니다. 만약 베이징에 가신다면 호텔이 답답하신 분께는 이곳을 추천하고 싶네요. ^^ 

처음 들어가니 과일향이 은은히 나더군요.

저는 무조건 베이징가면 여기에 머물 예정입니다. ^^


주소 : No 46 Liang Ma Qiao Road Chaoyang District Beijing 100016 China
전화 : 86-10-8451-8888
홈피 : http://www.somerset.com/


신고
  • BlogIcon 미도리 2008.10.25 20:15 신고

    이거 머 너무 럭셔리한거 아닌가요..혼자서 이렇게 큰 방을 ㅠㅠ
    주방이며 세탁실이며 ㅋㅋ 쓸일 없으셨죠?

    1. BlogIcon 짠이아빠 2008.10.25 21:01 신고

      이게 좀 사연이 있습니다.. ^^
      아주 잼있더군요.. 원래는 이것 보다 작은 방 1Bed가 있는데 이걸 그냥 주더라구요.. ^^

댓글 로드 중…

트랙백을 확인할 수 있습니다

URL을 배껴둬서 트랙백을 보낼 수 있습니다